모바일 메뉴 열기

양구군정신건강복지센터

신경증적장애

스트레스란 무엇인가?

스트레스는 바로 당신이 생각하고 있는 "지금 이 순간 이건 나에게 스트레스!"라고 생각되는 바로 그것입니다. 굳이 정의를 하자면 "지금 자기에게 닥친 일이 자기가 감당하기에 힘들다고 느낄 때 일어나는 몸과 마음의 반응" 입니다. 아주 옛날 우리의 선조들이 수렵생활을 할 때 이런 반응들은 아주 중요한 것들이었습니다. 적과 싸울 때나 육식 동물들로부터 도망을 쳐야 할 때와 같이 생명의 위협을 느낄 때는 이러한 반응은 없어서는 안 되는 것들이었습니다. 살기 위해서 긴장이 되고 신경이 예민해지고 팔과 다리에 피를 많이 보내기 위해서 심장이 빨리 뛰는 것이지요. 그러나 생명에 위협을 항상 느끼며 살 필요가 없는 현대사회에서는 한때 살기 위해서 필수적이었던 이런 능력이 사람들의 주된 사망원인이 되는 스트레스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자신도 눈치채지 못하는 사이에 스트레스의 희생양이 되어버린 사람들이 매우 많습니다. 자신이 스트레스를 얼마나 받고 있는지 모르는 것입니다. 이렇듯 많은 사람들이 자신이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는 사실조차 모르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신도 모르게 만성적으로 스트레스가 쌓이면 나중에는 자율신경계의 조화가 깨져 몸의 증상으로 나타납니다. 항상 속이 더부룩하고 소화가 안 되는 신경성 위장병이나 과민성 대장 증후군 등은 아주 대표적인 예입니다. 자신이 어떤 일에 얼마만큼 스트레스를 받고 있는지를 정확히 아는 것은 마음의 고통뿐만 아니라 몸의 고통도 치료할 수 있는 첫번째 관문입니다.

정신건강상담

482-9339

1577-0199

24시간
자살상담전화

1393